[성공을 위한 실패의 노력] 4월 잎새달의 풍경과 글


[성공을 위한 실패의 노력]

영국의 추리소설 작가 '존 크리시'는
'영국추리작가협회'의 창립자 중 한 명으로
세계 문학계에 유명한 작가입니다.

그를 기념하기 위해 신인 작가들에게 수상하는
'CWA 존 크리시 메모리얼 대거' 상은
신인 추리 소설가들이 선망하는
상이기도 합니다.

존 크리시는 평생 564권의 책을 집필했고
많은 사람에게도 존경과 사랑을 받는 작가였지만,
처음부터 작가로서 두각을 나타낸 것은
아니었습니다.

35세에 작가 활동을 시작한 존 크리시는
누군가의 도움이나 지도 없이 독학으로
자신의 글을 쓰기 시작했습니다.

아무리 재능이 뛰어나다고 해도 주먹구구식으로
쓴 작품들은 아무도 거들떠보지 않았습니다.
그러나 그는 낙담하지 않고 계속 창작활동을 하며
자신의 작품을 출판사에 보내는 것을
멈추지 않았습니다.

당시 영국에 있는 출판사와 문예물을 간행하는
회사 중 존 크리시의 원고를 받지 않는
곳이 없을 지경이었습니다.

하지만 그가 돌려받은 것은
743장의 '거절통지서'였습니다.

하지만 그는 포기하지 않았습니다.
첫 번째 '거절 통지서'를 받았을 때,
그는 두 번째 원고를 쓰기 시작했습니다.
두 번째 '거절 통지서'를 받았을 때,
그는 세 번째 원고에 쓰기 시작했습니다.
그리고 743번째 '거절 통지서'를 받았을 때도,
그는 포기하지 않고 744번째 원고에 썼고
마침내 성공했습니다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-따뜻한 하루 발췌

*744를 단순히 일수로 계산해도 길고 지루한 시간입니다.
작가는 우리가 지루함이라고 이해할 그 시간을 분명 즐겼을 터입니다.
잘하는 것은 좋아하는 것을 이길 수 없고,
좋아하는 것은 즐기는 것을 이길 수 없다는 어는 유명 얘기처럼,
일상에서 즐기는 무언가를 찾는 다는 것은
결과 이상의 가치를 지니는 것 같습니다.
우리에 목표는 즐기는 일을 찾는 것이라 해도 과언은 아닐듯 싶습니다. ^^ -홈지기

[1][2][3][4][5] 6 [7][8][9][10]..[211] {Next}  write 
 

 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Copyright 1999- Zeroboard /Skin by LN